축구단 뉴스 포토갤러리 경기일정
 
 

+ 포토갤러리

김정미 '올해의 선수' 김정미 “희생하고 모범이 되는 선수가 되겠다”
김정미 대한축구협회가 선정한 올해의 선수인 골키퍼 김정미(32, 현대제철)는 자신을 내세우기보다 팀을 위해 희생하는 선수가 되겠다는 각오를 드러냈다. 김정미는 20일 서울 백범기념관에서 열린 2016 KFA 시상식에서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했다. 지난 2003년 A매치에 데뷔해 A매치 통산 104경기에 출전한 김정미는 처음으로 올해의 선수에 선정됐다. 김정미는 리우올림픽 최종예선에 출전해 수비진을 이끌었고, WK리그에서도 소속팀을 4년 연속 통합우승으로 이끈 활약을 인정받았다. 김정미는 “여자대표팀 윤덕여 감독님과 현대제철 최인철 감독님도 계시지만 그동안 가르침을 주셨던 모든 감독님들께 감사드린다. 항상 배우는 자세로 희생하고 모범이 되는 선수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수상 소감을 밝혔다. 10년 넘게 여자대표팀 골문을 지킨 김정미는 후배들과 선의의 경쟁을 통해 다같이 발전했으면 좋겠다는 바람도 드러냈다. 그는 “후배들에게 항상 너희들이 잘해야 한다는 이야기를 한다"며 "서로 공유를 많이 한다. 나도 후배들에게 배우는 점이 있다. 서로 장단점이 있다. 서로 발전하며 배우려고 하고 있다"고 전했다. 내년 각오에 대해서는 “스페인에서 동계 전지훈련이 계획돼 있다. 동계 훈련부터 제대로 준비해서 소속팀과 대표팀에서 좋은 활약을 펼칠 수 있도록 하겠다. 부상을 조심하며 훈련을 잘 치르겠다”고 말했다. 이어 김정미는 내년 동아시안컵 예선 등 대표팀 경기에 대해 “어린 선수들이 서로 경쟁하면서 레벨이 올라간다고 생각한다. 어릴 때부터 같이 훈련하던 선수들이라 잘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젊은 선수들의 역할을 강조했다. 한편 올해의 선수상 남자 부문에서는 기성용(27, 스완지시티)이 뽑혔으나 리그 일정으로 시상식에 참석하지 못했다. 기성용의 아버지인 기영옥 광주FC 단장이 대리수상했다. 글 = 오명철 사진 = 대한축구협회
2016.12.22
조소현, 2015 KFA 올해의 선수
현대제철 레드엔젤스의 조소현이 23일 서울 효창동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2015 대한축구협회 시상식’에 참석해 올해의 선수상을 받은 뒤 포즈를 취하고 있다.’올해의 선수’는 기술위원 투표 50%와 체육기자연맹 소속 언론사 축구팀장단 투표 50%로 선정됐다. 지난 21일 ’팬들이 뽑은 올해의 베스트’ 투표 결과에서는 손흥민, 지소연이 남녀 수상자로 뽑혔다.
2016.02.05
이민아, `공식훈련 합류, 몸좀 풀어볼까
[매경닷컴 MK스포츠(파주) = 옥영화 기자] 윤덕여호가 호주전 평가전을 앞두고 24일 파주 NFC(축구국가대표팀 트레이닝 센터)에서 훈련에 매진했다. 여자축구대표팀 이민아가 동료와 즐거운 대화를 나누고 있다. 이날 여자축구대표팀 공식 훈련에는 현대제철 레드엔젤스 이민아, 전가을이 합류했다. 이민아는 지난 8월 중국 우한에서 열린 2015 EAFF(동아시아축구연맹) 동아시안컵서도 한국 여자 A대표팀에 뽑혀 맹활약했다. 한편, 한국 여자축구대표팀은 오는 29일 호주와 평가전을 치른다.
2015.11.24
전가을, `커피 한잔의 여유`
[매경닷컴 MK스포츠(파주) = 옥영화 기자] 윤덕여호가 호주전 평가전을 앞두고 24일 파주 NFC(축구국가대표팀 트레이닝 센터)에서 훈련에 매진했다. 여자축구 대표팀 전가을이 훈련 전 커피를 마시고 있다. 이날 여자축구대표팀 공식 훈련에는 현대제철 레드엔젤스 이민아, 전가을이 합류했다. 이민아는 지난 8월 중국 우한에서 열린 2015 EAFF(동아시아축구연맹) 동아시안컵서도 한국 여자 A대표팀에 뽑혀 맹활약했다. 한편, 한국 여자축구대표팀은 오는 29일 호주와 평가전을 치른다.
2015.11.24
이민아 '얼짱 대세는 바로 나!'
여자축구대표팀 이민아가 16일 오전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취재진의 질문을 답하고 있다. 여자축구대표팀은 오는 29일 호주와 평가전을 가진다. 호주는 최근 3회 연속 FIFA 여자월드컵 8강에 오른 강팀이다. FIFA 랭킹은 9위로 17위인 한국보다 높다. 호주 여자대표팀과의 역대전적은 13전 2승1무10패로, 한국이 절대 열세를 보이고 있다. 호주는 내년 2월 일본에서 개최되는 올림픽 예선에서도 만나게 돼 이번 맞대결은 모의고사 성격이 짙다. 한국, 일본, 중국, 북한, 호주, 베트남이 참가하는 올림픽 예선은 6개팀이 풀리그를 치러 2위까지 본선 출전권을 획득한다. 세계 무대에서도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아시아 강팀이 모두 참가해 치열한 경쟁이 펼쳐질 것으로 전망된다. 2015.11.16/뉴스1 이동원 기자(newskija@news1.kr)
2015.11.19
각오 밝히는 이민아
【서울=뉴시스】최동준 기자 = 16일 오전 서울 종로구 대한축구협회축구회관에서 열린 여자축구대표팀 친선경기 대한민국과 호주전 명단발표 기자회견에서 대표팀 이민아가 각오를 밝히고 있다. 2015.11.16. photocdj@newsis.com
2015.11.19
김정미, '친구야 미안해... 이건 넣어야겠어~'
(베스트 일레븐=인천) 9일 저녁 7시 인천 남동아시아드럭비경기장에서 IBK 기업은행 2015 WK리그 인천 현대제철과 이천 대교의 경기가 열렸다. 양팀이 90분 동안 득점없이 연장전에 들어가서 연장 전반 10분 이천 김상은이 선제골을 넣었으나 연장 후반 종료 직전 인천 비야가 페널티킥으로 동점골을 뽑아내고 승부차기까지 간 결과 마지막 GK끼리의 키커 대결에서 인천 김정미가 골을 넣고 인천이 이천에 1-1(PK 4-3)으로 승리하고 WK리그 3연패를 이루었다. 승부차기에서 인천의 마지막 키커로 나선 GK 김정미가 페널티킥 찰 준비를 하고 있다.
2015.11.10
최인철 인천 현대제철 감독
(인천=연합뉴스) 여자축구 인천 현대제철 최인철 감독이 Wk리그 챔피언결정전 2차전에서 선수들에게 지시를 내리고 있다. 2015.11.10 <<한국여자축구연맹 제공>> photo@yna.co.kr (끝)
2015.11.10
최인철 현대제철 감독 "챔피언결정전도 3연패할 것"
(서울=연합뉴스) 차병섭 기자 = 여자실업축구 WK리그에서 3년 연속 리그 우승을 확정지은 인천현대제철 최인철 감독이 15일 "챔피언결정전에서도 3연패를 이루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2015.10.01
2015 IBK기업은행 WK리그 9월7일 현대제철 vs 이천대교
9월 7일 인천 현대제철 vs 이천대교 경기 중 인천 현대제철 레드 엔젤스 선수들을 응원하는 모습.
2015.09.08
2015 IBK기업은행 WK리그 9월7일 현대제철 vs 이천대교
7일 인천 남동아아시아드 경기장에서 열린 여자프로 축구 2015 WK리그 인천 제철 vs 이천대교 경기전 단체 촬영
2015.09.08
2015 WK리그 인천현대제철 VS 수원FMC

 

2015.09.01